본문 바로가기

이탈리아의 디자이너 피에르파올로 라자리니(Pierpaolo Lazzarini)가 마야와 일본 건축에서 영감을 얻은 피라미드 모양의 떠 다니는 수상가옥을 선보였습니다.

출처 : Lazzarini Design

출처 : Lazzarini Design

출처 : Lazzarini Design

출처 : Lazzarini Design

출처 : Lazzarini Design

Waya라고 명명한 수상가옥은 유리 섬유, 탄소 섬유 및 강철로 만들어 지며 모듈형태로 구성되어 있어서 온실 모듈, 호텔 및 영화관 모듈 등 다양한 모듈로 군을 이루는것이 목표라고 합니다.

Waya 모듈은 태양열 패널과 수력 터빈에서 모든 전력을 자체적으로 얻습니다

아직까지는 컨셉단계로 크라우드 펀딩으로 자금을 모으고 있다고 합니다. 첫 번째 (그리고 가장 작은) Waya 모듈을 만들기 위해 35 만 유로 (약 422,600 달러)가 필요하다고 말합니다.

이제 땅에서 벗어나 바다에서 살아갈 날도 머지 않은것 같습니다. 다만 바다를 오염시키지 않는 방법에 대해서도 연구가 필요하지 않을까 합니다.

출처

어쩌다보니여기까지

고급지게 만들어 저렴하게 배포는 공작소

0
로딩중